아모레퍼시픽재단

아시아의 美

‘아시아의 미(美)’ 개념과 특성을 밝혀내고 아시아인들의 미적 체험과
미 인식에 관한 연구를 장려하기 위한 사업입니다.

여성과 문화

시공간을 가로지르는 여성의 삶과 문화에 관한 다층적 연구를 지원합니다.

장원인문학자

인문학 분야의 신진연구자가 안정적으로 연구에 몰입하여 우수한 학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아모레퍼시픽 포럼

아시아인의 삶의 질과 아름다움,
나아가 우리 사회가 직면한 다양한 흐름에 관해 논의 합니다.

차문화 천년

우리나라 고유의 차 문화 문헌 기록 자료를 집대성하였습니다.

아카이브

재단사업의 결과물을 다양한 형태로 제공합니다.

영상
저널
'아시아의 美', '여성과 문화'와 관련한 본연의 생각을 나눕니다.
1605674990362_zcGurY6Y1m_thumb
조선 후기 여성들은 "이것"을 화장수와 화장크림으로 썼다고?
-‘동동구리무’란? 개화기 무렵 유행했던 화장품 ‘동동구리무’는 크림의 일본식 발음 ‘구리무(クリーム)’와 상인들이 북을 메고 둥둥 치면서 팔았다고 해서 동동구리무라는 이름이 되었습니다. 이는 크림화장품의 일종으로 필요한 만큼만 용기에 덜어서 사는 방식이었는데요. 지금의 기초화장품에 해당하는 화장수와 화장크림은 왜 일본의 발음으로 불렸고, 왜 방문 판매로 유통되었을까요?
201028_저널썸네일
여성들의 눈썹화장은 어떻게 이루어졌을까?
귀하는 화장 중에서 어느 부분이 인상의 변화에 가장 큰 역할을 한다고 생각하십니까? 한 논문에서 진행된 이 설문조사의 답변으로는 ‘눈’이란 답변이 50%에 가까운 압도적 수치로 많았고, 이어서 25% 전후로 ‘눈썹’ 이라는 답이 많았습니다. ‘화장으로 가장 많은 변화를 줄 수 있는 곳은?’ 이라는 질문 역시 ‘눈’ 다음으로 많았던 답변이 ‘눈썹’이었습니다. 이처럼 눈화장은 현대 화장법에 있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조선시대, 또 일본의 전통 화장법 등을 살펴보면 눈화장 보다 더 중요시된 것이 바로 ‘눈썹화장’이었습니다. 조선 후기, 그리고 비슷한 시기인 일본의 에도-메이지 시대 여성들의 눈썹 화장은 어떻게 이루어졌을까요?
2001006_저널썸네일 (1)
남성의 붓으로 그려진 당대의 여인들
** 사녀화란? 귀부인, 시녀, 궁녀, 무녀 등 아름다운 여성을 묘사한 그림을 통칭합니다. 7세기경 무덤 속 벽화나 관곽 등에서 출현한 사녀화는 8세기경 고분 이외의 형태로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그렇다면, 사녀화에 드러나는 당대 여성상은 어떤 모습이었을까요?
200909_저널썸네일
미국과 한국의 여성잡지 광고에서 아름다움을 은유하는 방식
아름다움은 ( ) 이다. 아름다움을 한마디로 정의할 수 있는 은유적인 표현 혹은 대상을 괄호 안에 넣어보세요. 여기에 정답은 없습니다. 다만, 당신이 생각하는 ‘아름다움’이 미국과 한국 어느 나라의 문화에 좀 더 가까운지는 알 수 있죠.
영상
현장의 생생한 모습과 재단의 다채로운 이야기를 소개합니다.
01
2019년 아시아의 美 강좌 2회차 - 동아시아의 아름다운 스승, 공자 하이라이트 영상
02
2019년 아시아의 美 강좌 1회차 - 인도, 아름다움은 신과 같아 하이라이트 영상
03
2018년 아시아의 美 강좌 - 고독한 시간, 감각을 깨우는 사람 하이라이트 영상
연구논문
재단에서 지원한 학술연구의 결과물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2021
  • 2020
  • 2019
  • 2018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100, 16층 아모레퍼시픽재단 사무국 © AMOREPACIFIC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